본문 바로가기
리뷰

AONIJIE ( 오니지 ) E4205 z폴 간단사용기

등산 스틱 Z폴 구조인 오니지 e4205 간단 리뷰이다.

 

스틱 구매할 때 반드시 필요한 조건이 있다. 

스틱 최소 크기가 가방에 들어가야 한다.  

스틱최소 길이가 길면 가방외부에 스틱을 묶어야 한다. 
이게 좀 불편하다.

 

 

 

 

그리고 또 하나의 조건. 

스토퍼(돌려시 폴대를 고정하는 구조의 스틱)은 안 된다. 겨울에 장갑끼고 조이고 푸는게 너무 귀찮다.
진심 귀찮다. 이건 버려야 한다.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그래서 선택한 스틱은 길이 조절이 가능한 Z폴이다.
손잡이 부분에서 약 20cm정도 길이조절 가능하다. 

최대길이, 최소길이 딱 2개만 있는 길이조절이 안되는  Z폴도 있다. 

 

 

명품인 블랙다이아몬드 디스턴스(링크)와 나란히 사진 찍었다. 

 

명품과 차이가 확실히 난다. 
비슷한 값이면 명품 중고로 사는게 좋다. 

 

오니지 스틱으로 약 7km 산행한 후기이다. 

별 다른건 없다.

 

1. 가볍다.

2. 얇다.

3. 충격흡수 장치가 없다. 

 

무거운 배낭을 사용하지 않은 모든 사람은 이 스틱 사용가능하다. 

스틱이 얇기 때문에 무거운 배낭을 버틸 수 있을지 신뢰가 없다. 

 

값 싼거 찾는 사람, 이것저것 고민하기 싫은 사람.  이 스틱 구매할 가치 충분히 있다. 

 

 

지름이 블다가 더 크다. 
손잡이 부분의 길이를 조절한다.  래치(조임쇠)의 퀄리티가 블다께 더 좋아 보인다. 
손잡이 길이가 블다가 더 길다. 
스틱을 접을 때 폴대을 낄 수 있는 부분이 블다에 있다. 명품 차이이다. 
 폴대를 잡아주는 끈이다. 다이니마라는 재질이다. 군에서도 사용하는 재질이다.  하지만 블다가 훨씬 더 좋아보인다.